이슈 사카구치 안리 '두번째 작품 예정 없음?' 과연 앞으로의 행보는?

미노루 2016.10.20 00:07 조회 수 : 4777 추천 : 1 댓글 : 1

 

gQTRXsaP.jpg

<사카구치 안리>

공식 트윗 주소: https://twitter.com/anchun333

 

 

AV에 데뷔한 탤런트 사카구치 안리가 데뷔 후 ‘ANRI’명의로 개설한 트위터에서 향후 AV 촬영 일정에 대한 팬들의 물음에 ‘촬영 예정이 없다’라고 대답했다. 결정되어 있는 일정은 11월에 발매되는 헤어누드 사진집 뿐이라는 것.

 

기존 언론들은 ‘사카구치 안리는 처음부터 두 번째 작품까지 예정이 되어있었고 가짜 성행위 의혹을 받고 있는 첫 번째 작품과 달리 두 번째 작품에선 제대로 실전 성행위를 할 것’이라는 보도를 내고 있었다. 이러한 상황에서 사카구치 안리의 저 트윗이 어떤 의미를 가지고 있는지 AV매니아들의 궁금증이 증폭된 상황이다.

 

 

201610070514259c8.jpeg

<코토우게 에이지, 10월 5일 TBS ‘링컨 연예인 대운동회 2016' 방송 중 장면>

 

한편 사카구치 안리의 전 남자친구인 코토우게 에이지는 지난 10월 5일 TBS의 ‘링컨 연예인 대운동회 2016’에 출연해 안리의 실명을 거론하진 않았지만 전 여자친구에 대한 외침이라며 ‘한번 사랑했던 사람으로써 전력으로 응원하고 있습니다. 데뷔 한 이상 톱을 노리세요’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이에 안리도 트윗을 통해 ‘연예계에 있다가 이 세계에 뛰어든 이 후 불안 투성이에 스트레스의 나날이었지만 이왕 할 바에는 누구에게 무슨 말을 듣더라도, 스트레스를 안고서라도 톱이 되고 싶다’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안리는 이 외에 AV여배우들로 구성된 아이돌 그룹 ‘에비스 마스캇츠’에 대한 질문에도 ‘들어가고 싶어’라며 AV배우 활동에 의욕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하지만 일부 언론에서는 사카구치 안리가 AV홍보활동에 비협조적인 자세를 취하는 바람에 제작사측에서 난감해 하고 있다는 보도가 있는 상황이다. 과연 어느 쪽이 안리의 진짜 의향일지 앞으로 시간을 두고 지켜 볼 사안이다.

미노루의 다른 기사보기
제목 날짜 조회
'코스프레 촬영'이라며 속이고 AV강요한 남성 체포file [1] 2017.05.31 2558
아베 정권, AV강제출연대책으로 'AV전문관'배치를 지시file [1] 2017.05.24 2032
처제와의 불륜 들통나자 집에 불 지른 40대 남 구속file [2] 2017.05.19 2746
32년차 베테랑 감독이 이야기하는 AV강요문제와 업계세태file [1] 2017.05.17 2732
일본 트위터 트렌드에 AV전문사이트 ‘AV watch’가 진입하는 바람에 한바탕 소동file 2017.05.12 2510
AV강제출연대책 심포지엄 개최, 시부야에서 캠페인 퍼레이드도file 2017.05.02 2787
사카구치 안리, 공갈미수 혐의로 경찰에 체포file [1] 2017.04.21 4137
코하쿠 우타, "여배우 프로필 같은 건 모두 다 거짓말"file [4] 2017.04.15 4002
일본의 풍속업계 고령화로 쇠퇴일로, 유일하게 살아남은 것은 '성산업'file [2] 2017.04.05 3378
사쿠라 유라, 지병 요양를 위해 은퇴 결정file [6] 2017.04.03 3546
대만에서 일본 AV배우들의 '원정 성매매'가 활개친다? 사실은 무엇인가file [2] 2017.03.31 7433
‘DMM.R18 어덜트 어워즈 2017’은 과연? 디펜딩 챔피언 오오츠키 히비키와의 인터뷰file [3] 2017.03.31 3477
무수정 AV관련 전 AV여배우등 10명 불기소 처분file [2] 2017.03.27 3608
80대의 AV여배우가 말한다 장수시대의 '성'file [2] 2017.03.25 4994
마침내 인기 여배우도 체포! "노모AV"를 제작하는 속사정은?file [2] 2017.03.24 5224
일본 정부 'AV강요' 'JK비지니스'문제에 대한 대책회의 개최file [3] 2017.03.22 2523
성산업 종사 여성들을 "구제해야 할 피해자"라고 낙인찍는 것이 문제해결로 이어질까!?file [3] 2017.03.17 3944
[주간 불토리] 3월 둘째주 업계 뉴스 #미카미 유아 대만 방문, 에리카 은퇴 선언, 오시마 카오루 "내가 데뷔한 이유는 슈뢰딩거의 오토코노코였기 때문"file [1] 2017.03.11 4981
미국 국적의 '캐리비안 컴' 사원 체포. 운영자측 적발은 첫 사례file [1] 2017.03.10 4548
사쿠라 마나 원작 영화 '최저.' 주연 3인 캐스팅 발표file [2] 2017.03.09 4939
중국인을 노린 "AV풍속사기"횡행, 올림픽때 까지 합법·관리화를!file [1] 2017.03.06 4754
[일간 불토리] 2017년 3월 5일자 업계 뉴스 #SOD 대감사제 2017, IPPA과 HRN의 갈등 격화, 미히로 "은퇴한 여배우도 행복했으면 좋겠다"file [1] 2017.03.05 4364
[일간 불토리] 2017년 3월 3일자 업계 뉴스 #그라비아 아이돌 아카네 아야코가 AV 데뷔, 니시카와 유이 등 무수정 출연배우 체포, 업계 관계자들이 AV 강제 출연 의혹에 대해 입을 열었다file [4] 2017.03.03 5674
캐러비안 컴에 올릴 무수정 영상을 찍은 혐의로 니시카와 유이, 오오시마 죠등 5명 체포file [8] 2017.03.03 6206
[일간 불토리] 2017년 3월 2일자 업계 뉴스 #dmm월간랭킹 공개, 연예인 카토 사리 AV진출설 전면 부정, 사쿠라기 린 은퇴작은 실제 애인과 함께?file [1] 2017.03.02 5269
전설의 배우 아키모토 토모미 근황 인터뷰 '저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file 2017.03.01 5437
20대 여성을 AV에 파견한 용의로 스카우트등 4명 불구속 입건…여성의 몫은 15만엔file [1] 2017.02.28 4085
[일간 불토리] 2017년 2월 28일자 업계 뉴스 #미카미 유아가 Apink 뮤비를 그대로 재현, 이베루토 2017 전국 투어 일정 공개, AV여배우를 알선한 스카우터와 프로덕션 불구속 입건file [4] 2017.02.28 4457
토다 마코토와 단둘이서 식사권 약 405만원에 낙찰file [3] 2017.02.28 4917
'난민 어린이를 위한 학교를 세우고 싶다' 여대생 AV배우 사카이 아미의 꿈file [1] 2017.02.28 4577

최다조회

  • 오늘 새로운 게시글이 없습니다

최다추천

  • 오늘 새로운 게시글이 없습니다

최다댓글

  • 오늘 새로운 게시글이 없습니다
MASA5.com Login
로그인유지
아이디/비밀번호 찾기